기사제목 광주와 전남, 문화로 하나 됐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광주와 전남, 문화로 하나 됐다

문화주간 행사 2일 폐막…청년작가기획전 9일까지 연장
기사입력 2018.11.05 12:4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남도 예술탐방1.jpg

 

전라남도가 주최하고 전남문화관광재단이 주관한 제4회 광주․전남 문화주간 행사 ‘문화로 하나되다’가 예술인, 지역민의 관심 속에 일부 전시회를 오는 9일까지 연장키로 한 가운데 지난 2일 공식 행사를 폐막했다.

 

광주․전남 문화주간행사는 두 시․도의 문화예술 분야 상생을 위한 것으로, 지난달 13일 광주 5․18민주광장 특설무대에서 개막행사를 가졌다.

 

개막행사에는  전라남도 행정부지사,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 지역민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이어 전남에서는 문화공연, 남도예술탐방, 청년작가기획전을 개최했다. 문화공연은 지역민과 함께하는 프로그램으로 어린이마당극 ‘나와라 소금’이 열렸다. 가족단위 관람객 700여 명이 참석해 대성황을 이뤘다.

 

광주․전남 예술인이 함께 하는 프로그램 남도예술탐방은 두 지역 예술인 상호교류를 위해 전남에선 80여 명의 예술인이 광주비엔날레 전시관과 양림동 역사문화마을을 탐방하고, 광주에선 120여 명이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와 진도운림산방을 탐방했다.

 

2일까지 여수 엑스포아트갤러리에서 전시된 청년작가기획전은 ‘남도예술 하나로’ 라는 주제로 두 지역 청년예술가 38인이 참여해 성공적 서막을 알렸다.

 

전시 기간 동안 1천600여 명의 관람객이 찾는 등 두 지역 청년작가들이 상호교류를 통해 남도예술이 상생하는 기회를 마련했다는 게 지역 원로예술가들의 평가다.

 

전라남도문화관광재단 문화사업팀장은 “2019년 문화주간행사에도 두 지역 예술인과 지역민이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해 지역민의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전남 청년작가기획전은 지속적인 관람객 증가와 지역민들의 성원으로 전시 기간을 7일 연장해 오는 9일까지 전시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김교연 기자(rydus319@hanmail.net)

 

 


<저작권자ⓒ조선신문 & chosun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주식회사 조선신문(http://www.chosunnews.co.kr)  |  설립 : 2018년 2월 5일  | 발행인 : 천철기 | 편집인 : 김교연 | 주소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마평동 511-3,동양빌딩 2층
  • 사업자등록번호 : 272-88-00919  |  등록번호 : 경기 다 50633 | 청소년보호정책 : 주상오                    
  • 대표전화 : 031)335-8005, 339-8003. 팩스 : 031)322-8869.  |  chsnews007@naver.com         
  • Copyright © 2018 조선신문 all right reserved.
조선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