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7-19(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11.06 12:3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축수산과, 곡교천 항원 저병원성 확진1.jpg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지난 10월 29일 탕정면 갈산리 곡교천 야생조류 분변에서 검출된 H5항원 정밀검사 결과 최종 저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H5N2형으로 최종 확진됐다고 밝혔다.

 

이에, 아산시는 이 지역에 설정한 야생조수류 예찰지역 10km 방역대 가금 사육농가 125호 728천수에 대해 즉시 이동제한을 해제했다.

 

아울러, 아산시는 이번 야생조수류 예찰지역 이동제한이 해제되더라도 내년 2월까지 AI 특별방역기간이 유지되는 만큼 보유 소독차량 3대를 동원해 철새도래지 곡교천 및 삽교천에 대해 매일 순회 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또, 매주 수요일 일제 소독의 날에 맞춰 중점 방역 관리 대상 취약농가에 대해 현장 점검을 실시하는 등 고병원성 AI 방역대책을 지속 추진할 방침이다.

 

 

민영기기자(myk7766@naver.com

태그

전체댓글 0

  • 9486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아산 곡교천 H5항원 검출 “저병원성”최종 확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