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양근향교, 지평향교 춘기 석전제 11일 봉행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양근향교, 지평향교 춘기 석전제 11일 봉행

기사입력 2019.03.12 11:4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지난 11일 오전 10시 양근향교(전교 유상근), 지평향교(전교 박춘근) 명륜당과 대성전에서 각각 유림원로와 기관단체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춘기 석전제를 엄숙하게 봉행했다.

 

 이날 양근향교 석전제에는 최문환 양평부군수가 초헌관으로 신교중 양평의병기념사업회회장이 아헌관, 이희원 장의가 종헌관을 맡아 선성, 선현들의 덕을 추모했고 지평향교 석전제에서는 박춘근 전교가 초헌관으로 전진선 양평군의원이 아헌관, 조근수 지평면장이 종헌관으로 제향행사를 진행했다.

 

석전은 새학기를 맞아 전례적으로 봉행하는 개학식으로 입학식과도 같으며, 선성선현에 대한 제사의식으로 예로부터 학교에서 봉행되어 내려온 유학의 독특한 성인관에 기초하여 누구나 배워서 성인이 될 수 있다는 가르침을 갖고 봉행되는 의식이다.

 

 매년 음력 2월과 8월 상정일(上正日) 두 차례에 걸쳐 거행, 오늘을 사는 현대인들에게 잊혀져 가는 유교 선현들의 가르침을 되새기고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시키는 중요한 계기가 되고 있다.

<저작권자ⓒ조선신문 & chosunnews.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주식회사 조선신문(http://www.chosunnews.co.kr)  |  설립 : 2018년 2월 5일  | 발행인 : 천철기 | 편집인 : 김교연 | 주소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마평동 511-3,동양빌딩 2층
  • 사업자등록번호 : 272-88-00919  |  등록번호 : 경기 다 50633 | 청소년보호정책 : 주상오                    
  • 대표전화 : 031)335-8005, 339-8003. 팩스 : 031)322-8869.  |  chsnews007@naver.com         
  • Copyright © 2018 조선신문 all right reserved.
조선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