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7(목)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4 20: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하여 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시는 전염성과 치사율이 매우 높은 고병원성 바이러스에 속하는 돼지열병 확산을 막기 위해 신둔면 지석리 일대와 남정리 일대 임도(12.76km)에 대해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해제될 때까지 통행을 금지시켰다.

이천시, 아프리카 돼지열병 막기 위해 임도 차단.jpg

사진 설명: 아프리카 돼지열병 막기 위해 임도 차단

신둔면 지석리 부근에 돼지동장 및 한국양돈기술원은 임도와 500여 미터 거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평일 및 주말에도 많은 등산객이 이용하고 있어 방역에 취약한 지역이다.

김영준 산림공원과장은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농가초소와 사료차량 이동등에 방역하는것도 맞지만, 만일에 하나라도 방역에 구멍이 뚫지 않도록 선제적 방역 의미로 임도통행을 금지시켰다”며 시민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0200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아프리카 돼지열병 막기 위해 임도 차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