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1-20(월)

충주박물관, 2019년 관람객 큰 폭 증가

11월 말 기준 154,894명 방문... 최근 10년간 최대 관람객 방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09 21: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올 한해 관람객들과 함께하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꾸려온 충주박물관이 역대 최다 관람 인원을 기록하며,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다.

 

충주시는 지난달 30일 관람객 계수시스템 기준, 박물관을 찾은 관람객이 15만 4,895명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의 13만여 명에 비해 20%가량 증가한 수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191210 충주박물관 전경사진 m.jpg

 

시는 관람객 증가요인으로 최근 박물관이 활발하게 추진한 체험형 교육프로그램을 꼽았다.

 

충주박물관은 2019년부터 유아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꾸러기 탐정대’,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찾아라! 충주박물관 탐험대’, 청소년 대상 프로그램 ‘독립래퍼’, 어르신문화 프로그램 ‘2080 세대를 말하다’ 및 관람객들에게 공감을 주는 주제들로 구성된 특별전을 개최하는 등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최근 10년 동안 최다 관람객수를 기록하게 됐다고 밝혔다.

 

충주박물관은 2019년의 성과를 바탕으로 2020년에는 VR·AR 체험관 조성 등 한층 더 발전한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역동적인 체험형 박물관으로 도약하겠다는 의지를 보이며 시민들의 기대를 받고 있다.

석미경 박물관장은 "올해 관람객 증가세에 부응해 지속적으로 시민과 관광객 모두 끌어들일 수 있는 박물관이 되겠다”며, “박물관 주변에 위치한 중앙탑과 충주고구려비 등 문화관광자원과 연계해, 중원문화를 간직한 역사문화관광의 중심도시를 이끌어가는 박물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충주박물관은 충주시 중앙탑면에 위치한 공립박물관으로 관람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매주 월요일과 1월 1일, 설날·추석 당일은 휴무한다.

태그

전체댓글 0

  • 180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충주박물관, 2019년 관람객 큰 폭 증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