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6-02(화)

제3회 당진시 전국 청년창업경진대회 성료

대상은 저개발국을 위한 물 살균기 오환종 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24 18: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당진시 전국 청년창업경진대회가 지난 23일 열린 본선대회를 끝으로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당진시가 주최하고 충남창조경제혁신센터가 주관한 전국 청년창업경진대회는 창업 아이템을 가진 청년을 발굴해 창업을 돕기 위한 행사로, 올해 대회에는 모두 115개 팀이 다양한 창업 아이디어를 제출했다.

23일 본선 무대에는 전체 115개 참가팀 중 1, 2차 심사를 거쳐 선정된 20개 팀이 참가했다.

본선대회는 아이디어 발표와 축하공연, 심사평, BJ엣지의 청년 주제 강연에 이어 결과발표와 시상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심사는 전문가 평가 외에 청중 평가단 100명의 평가결과도 함께 반영했다.

평가결과 ‘저개발국의 지속적인 수인성 질병 예방을 위한 물 살균기’아이디어를 발표한 오환종 씨가 대상을 수상해 1000만 원의 상금을 받았으며, ‘일화용 명찰 대신 새로운 디바이스 커넷판’아이디어를 발표한 이상훈 씨와 ‘글자 블럭 펀드(FUND)’를 출품한 김형기 씨가 상금 500만 원과 함께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밖에도 김슬기 씨와 강동신 씨가 각각 ‘버려지는 우리농산물을 활용한 푸드업사이클링’과 ‘외국인 전용 인력 매칭 플랫폼’아이디어를 발표해 우수상을 수상했으며, ‘소중한 내 아이의 맞춤형 안전벨트’를 발표한  박수진 씨와 ‘다기능 격자 레이저 랜턴’을 개발한 정민석 씨도 장려상을 받았다.

시는 창업경진대회에 입상한 아이디어에 대해서는 2020년 준공 예정인 청년타운을 통해 실제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해를 거듭할수록 청년들의 우수한 창업 아이템들이 많이 발굴돼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며 “청년들의 아이디어가 창업으로 이어져 청년의 꿈이 실현될 수 있도록 시에서 적극 돕겠다”고 밝혔다.

제3회 당진시 전국 청년창업경진대회 성료.JPG

사진 설명: 창업경진대회 수상자 단체 사진

 

 

태그

전체댓글 0

  • 6117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제3회 당진시 전국 청년창업경진대회 성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